을 확대했다. 원대로 치솟았다. 여기에 최근 달러 유동성 부족 현상이 나타나고 코로나에 따른 불확

  • Post author:
  • Post category:뉴스

을 확대했다.

원대로 치솟았다. 여기에 최근 달러 유동성 부족 현상이 나타나고 코로나에 따른 불확실성이 자리하고 있는 점도 불안 요인이다.rn정성태 삼성증권 연구원은 지난해 월 경상적자 충격에 약 한 달간 원달러 환율이 고공행진했다며 당시의 경험에 비춰 경상수지 결과에 대해 시장이 민감해하는 모습이라고 말했다.rn다만 월 경상수지가 적자를 기록해도 원달러 환율이 지난해와 같이 급등하진 않을 것으로 봤다.

지난해는 유럽 재정위기가 한창이던 년 월 이후 처음으로 적자로 돌아선 것이라 충격이 컸지만 면역이 생긴데다 코로나로 인한 경기 충격이 어느 정도 예고됐다는 판단에서다.rn하건형 신한금융투자 연구원도 월 경상수지 적자가 발생하더라도 계절적인 요인에 의한 것이지 국내 기초체력펀더멘털 상의 문제는 아니다며 불확실성 증대로 기업들이 배당에 적극 나서지 않고 있는 점 등을 미뤄볼 때 적자가 발생해도 소폭에 그칠 것이라고 예상했다.rn또 경상적자가 발생해도 원달러 환율의 상승폭이 급격히 확대되진 않을 것이라며 이보다는 미중 무역전쟁 가능성 안전자산 선호 심리 강화에 따른 달러화 강세에 영향을 더 받을 수 있다고 했다.

rn하 연구원은 이번달 원달러 환율의 상단은 원대 분기에는 원까지 열어놔야 한다고 추정했다.rn달러에 값 고공행진당분간 더 오른다rn대 기업 월 외국인 배당금만 조원올 월도 경상적자.rn원달러 환율 투자심리 살아나 하루만에 하락원대.rn 월 서비스업 pmUiU 사상 최저치 기록rn도쿄 월일 로이터 일본 서비스업 활동이 월 중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 확산과 그에 따른 외출제한 조치로 기업 활동과 전망이 큰 타격을 받으면서 사상 최악의 수축세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rn지분은행 일본 서비스업 구매관리자지수pmUiU는 월 .

에서 월 .계절조정로 하락했다.rn이는 년 월 데이터 집계가 시작된 이래 최저치이며 지난 달 발표된 잠정치 .보다도 낮아진 수치다.rn한편 제조업과 서비스업을 모두 포함한 종합 pmUiU도 월 .로 하락해 사상 최저치를 기록했다.rn 주간 실업수당 청구건수 만건 상회rn워싱턴 영문뉴스 월일 로이터 지난 주에도 수백만 명의 미국인들이 실업수당을 청구한 것으로 나타나 서비스업종에서 다른 부문들로 해고가 확대되고 있고 경제의 상당 부분이 다시 문을 열기 시작했음에도 실직자가 많은 상태가 지속될 가능성이 있음을 시사했다.rn지난 일까지 한주간 주간 신규 실업수당 청구건수는 계절조정 만건으로 집계됐고 직전주 데이터는 당초 발표보다 건 상향 수정된 만건으로 확인됐다. 로이터 조사에서는 지난주 만건이 예상됐다.rn이로써 지난 월일로 끝난 주간 만건으로 사상 최고치를 기록한 이후 주 연속 신청건수가 줄었다.rn그러나 월일 이후 실업수당을 신청한 사람은 만명 가량으로 늘어났는데 한달여 사이에 근로자 다섯 명 중 약 한 명이 일자리를 잃은 셈이다.rn나로프 이코노믹스의 조엘 나로프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신규 실업수당 청구 속도가 둔화되고 있지만 여전히 불과 몇 달 전에는 상상할 수 없었던 수준이라면서 경제가 다시 서서히 가동되기 시작했지만 버텨내지 못한 정부와 기업들이 결국 근로자들을 해고하고 있어 실업자는 계속 급증할 것이라고 말했다.rn 월 차이신iUhs 마킷 서비스업 pmUiU .

개월 연속 수축세rn월일 로이터 중국의 월 차이신iUhs 마킷 서비스업 구매관리자지수pmUiU가 .로 전달의 .

보다는 상승했으나 개월 연속 수축세를 나타냈다. 실업이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고 수출 주문이 급감한 영향이다.rn지수가 을 상회하면 확장을 하회하면 수축을 의미한다.rn제조업을 포함한 종합 pmUiU는 .으로 전달의 .

보다 상승했다.rn 민간 일자리 월 중 사상 최대 만개 이상 감소rn워싱턴 월일 로이터 미국 민간 고용주들이 지난 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 확산에 따른 기업 폐쇄 조치로 사상 최대인 만명을 해고한 것으로 나타나며 지난달 노동시장 전반의 일자리 감소를 신호했다.rn일현지시간 발표된 adUpU 전국고용보고서에서 민간 일자리수가 급감한 것은 코로나 확산을 막기 위한 외출제한 조치가 경제에 영구적인 피해를 남길 가능성이 있음을 시사했다.rnmuUfgU의 크리스 럽키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한 가지 확실한 것은 이번 보건 위기가 경기침체 수준의 실업을 초래했는데 많은 이들의 생각보다 회복이 오래 걸릴 것임을 의미한다는 것rn월 민간 일자리수 데이터는 당초 발표됐던 만개가 아닌 만개가 줄어든 것으로 하향 수정됐다.rn로이터 조사에서 이코노미스트들은 민간 고용이 월 중 만개 줄어들 것으로 전망했었다.rn한편 일 발표되는 노동부의 월 고용보고서에서 비농업부문 일자리수는 만개 감소할 것으로 로이터 조사에서 전망됐다. 경기 대침체 당시 기록한 만개를 크게 넘어서는 수준이다. 월에는 만개가 줄어들며 년 월 이후 이어오던 증가세가 중단된 바 있다.

rn월 실업률은 로 뛰어 년 월 .

를 넘어서며 차 세계대전 이후 최고치를 기록할 전망이다. 월 실업률은 .로 .p가 상승해 년 월 이후 최대폭 상승을 기록한 바 있다.rn종합 qU 경상수지 .억불 흑자.상품수지 흑자 년만에 최소rn서울뉴스핌 백지현 기자 올해 월 경상수지가 개월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이에따라 올해 분기 경상수지가 분기 연속 흑자행진을 이어갔다. 다만 코로나 여파에 따른 수출 부진으로 분기 상품수지는 년만에 최소 흑자폭을 기록했다.rn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분기 경상수지 흑자는 억만달러로 년전보다 억만달러 증가했다. 그러나 지난 분기에 비해선 억만달러가 감소했다.rn자료한국은행 rn상품수지 흑자는 억만달러로 년 분기억만달러 이후 가장 낮은 수치를 나타냈다. 수출은 억만달러로 전년동기대비 기준 .

감소하면서 분기 연속 내림세를 이어갔다. 이는 코로나의 전세계적 확산으로 대중국 유럽 지역 수출이 감소한 영향이다.rn수입 역시 억만달러로 분기 연속 줄었다. 반도체 등 자본재 수입은 늘었지만 주요 원자재와 소비재 수입이 감소한데 기인한다.rn서비스수지 적자폭은 여행 및 운송수지 개선으로 축소됐다. 적자폭은 년전 보다 억달러 축소된 억만달러를 기록했다.rn이 가운데 여행수지 적자폭은 억만달러로 분기만에 최소 적자를 나타냈다. 출입국자수 모두 줄었지만 입국자수 감소폭이 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