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표했다. 박수진 농식품부 식량정책관은 쌀 시장 안정을 위해 정부양곡 만톤 범위 내에서 시장에 공급하겠

  • Post author:
  • Post category:뉴스

발표했다.

박수진 농식품부 식량정책관은 쌀 시장 안정을 위해 정부양곡 만톤 범위 내에서 시장에 공급하겠다고 밝혔다.rn구체적으로는 올해 공공비축미로 매입 중인 산물벼 만톤을 수확기 직후 산지유통업체에 인도하기로 했다.

공공비축미 방출로 농민들이 피해를 입을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해 수확기 이후로 방출 시기를 조정했다. 이미 비축 중인 쌀 만톤은 단계적으로 시장에 내놓는다. 시장 수급 상황을 고려하되 내년 월 통계청의 쌀 소비량 발표를 보고 수요 변화도 감안해 공급 계획 물량을 조정할 예정이다.rn농식품부는 지난 일 양곡수급안정위원회를 열고 이같은 방안을 확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재욱 농식품부 차관 장철훈 농협경제지주 대표 김제열 한국농업경영인중앙연합회 수석부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위원회에서 위원들은 올해 수급 여건 상 정부가 충분한 물량을 공급할 필요가 있다는 점에 대부분 공감했다고 농식품부는 전했다.rn통계청에 따르면 올해 쌀 생산량은 만톤으로 집계됐다. 작년 만톤보다 .

적었다. 공급량 부족으로 쌀 가격은 치솟고 있다. atU에U 따르면 쌀kg의 월 평균 가격은 만원으로 작년 동월대비 올랐다.rn유통업계에서는 찹쌀과 콩 팥 등 다른 곡물의 가격도 치솟고 있는 만큼 정부가 곡물시장 전체에 개입해야한다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rn곡물 가격 일제히 상승불안한 밥상물가rn감자 쌀 식량작물 가격 급등밥상물가 비상rn정부 형평성 위해 전기차 보조금 상한제 도입한다rn구리 가격 달러 강세로 하락rn런던 월일 로이터 일 런던금속거래소lUmeU 주요 금속 마감rn 구리 .

하락한 톤당 달러rn 알루미늄 하락한 톤당 .달러rn 아연 . 하락한 톤당 .달러rn 납 . 하락한 톤당 .달러rn 니켈 . 하락한 톤당 달러rn 주석 . 하락한 톤당 달러rn 구리 가격 달러 강세로 지난 일 기록한 개월래 최고치에서 하락했지만 코로나 백신과 미국 제조업 지표 강세 등으로 금속 수요 전망 긍정적rn경고등 켜진 금값내년 하락할 것rn코로나 백신 보급이 가까워지면서 내년에 경기가 살아나면 안전자산인 금값이 급락할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다. 글로벌 투자은행ibU 맥쿼리는 년간 이어져 온 금 강세장이 끝rn지난 일 미국 뉴욕상품거래소에서 내년 월물 금 선물가격은 트라이온스당 .달러약 만원를 기록했다. 지난 일 미국 제약사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엔테크가 개발한 백신이 상 임상에서 이상의 예방 효과를 보였다는 소식이 전해진 이후 . 떨어졌다. 지난 월 고점과 비교하면 가량 하락한 수준이다.rn올해 코로나로 금융시장이 흔들리자 안전자산인 금값은 달러를 넘어서며 사상 최고치로 폭등했다. 미국 등 각국 중앙은행이 통화완화 정책에 나서면서 화폐가치가 떨어지자 금값은 인플레이션 헤지위험 회피 수단으로 부상했다. 그러나 최근 잇따른 백신 개발 소식에 금값의 하락세가 시작됐다는 경고가 나오고 있다.rn맥쿼리는 최근 내년 금값이 달러 선으로 암호화폐 떨어질 수 있다며 년 가까이 이어져 온 추세적 금값 랠리는 이미 끝났다고 분석했다. 현재 금값 수준보다 추가 하락할 수 있다는 얘기다.rn파이낸셜타임스ftU는 현재 금값 움직임이 년과 비슷하다고 관측했다.

년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 금값이 폭등했지만 년 고점을 찍고 년 약세로 접어든 점을 지적한 것이다. 맥쿼리는 올겨울 코로나 확산에 따른 단기적인 경기 비관론과 장기적인 회복 전망 사이에 줄다리기가 나타날 수 있다며 내년 성장 전망을 보면 금값은 이미 정점을 넘었다고 분석했다.

rn글로벌 자금시장에서도 이런 심리는 반영되고 있다. 지난주월 일 금 관련 글로벌 상장지수펀드etUfU에서는 억달러가 순유출됐다. etUfU의 금 보유량도 지난 월 최고치를 찍은 후 지속적으로 줄어들고 있다.rn반론도 있다. 금값이 일시적인 조정을 받고 있을 뿐이고 추가 상승 여지가 있다는 전망이다. 골드만삭스는 최근 보고서에서 인플레이션으로 인한 위기감은 년대 이후 현재가 최고라며 금값이 향후 수개월간 달러까지 오를 수 있다고 전망했다. 경기 회복에 물가 상승 우려가 커지면 투자자들이 화폐 헤지 수단으로 금을 다시 찾을 수밖에 없다는 뜻이다.rn금 년 강세장 종료내년 떨어질 것rn바이든 승리 유력에 금값 . 급등유가는 하락rn바이든 승리 가능성에 국제금값 달러 급등WTI .

darr입니다.

rn구리 투기세력 매수세에 개월래 최고rn런던 월일 로이터 일 런던금속거래소lUmeU 주요 금속 마감rn 구리 . 상승한 톤당 .

달러.년 월 이후 최고rn 알루미늄 . 하락한 톤당 달러.장중 .달러로 년래 최고치rn 아연 . 상승한 톤당 달러.개월래 최고rn 납 . 상승한 톤당 .달러.월일 이후 최고rn 니켈 상승한 톤당 달러rn 주석 . 상승한 톤당 달러rn 구리 개월래 최고.중국의 강한 수요와 공급 차질 가능성에 투기세력 매수세rn 알루미늄아연납 투기성 펀드 매수세에 수개월래 최고치 rn곡물 가격 일제히 상승불안한 밥상물가rn이달 들어 곡물 가격 상승세가 심상치 않다. 올여름 태풍과 장마로 쌀과 찹쌀 콩 팥 등 식량작물로 분류되는 농산물 생산이 타격받으면서 공급 부족에 따른 가격 상승이 이어지고 있다. 국제 곡물가격도 오름세를 보이면서 농산물 가격 상승이 장기화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rn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U에 따르면 월 월평균 식량작물 도매가격이 일제히 올랐다. 쌀은 만원으로 한 달 전에 비해 . 지난해 월에 비해 . 뛰었다. 찹rn이처럼 곡물가격이 치솟는 것은 올해 태풍 등 기후 조건 악화로 농산물 작황이 나빠졌기 때문이다. 쌀은 낟알이 익는 월 태풍으로 큰 피해를 봤다. 콩은 파종 시기인 월 가뭄 피해를 입고 생장해야 하는 월에 비가 너무 많이 와 상당수 썩었다.rn글로벌 곡물가격도 상승 흐름이 이어지고 있다. 최근 국제 선물시장에서 밀콩옥수수 등의 선물가격이 뛰고 있다. 지난 개월간 밀은 . 콩은 . 옥수수는 . 오른 것으로 파악됐다.

rn국제연합 식량농업기구faUoU에 따르면 지난달 세계식량가격지수는 .포인트